회원가입 비번분실
전체방문 : 74,535
오늘방문 : 49
어제방문 : 31
전체글등록 : 4,643
오늘글등록 : 0
전체답변글 : 37
댓글및쪽글 : 13
---- 캐쉬 저장 실패
'./data/temp/html_cache' 폴더를 '새로 생성'하고 퍼미션 777 지정하십시오.-------

  main news
주요뉴스
본문내용 작성일
회사원이 인터넷서 '물뽕' 제조법 익혀 투약
GHB 구매하려 한 28명 입건 서울지방경찰청 마약수사대는 15일 속칭 '물뽕'이라 불리는 신종마약 GHB를 제조한 혐의(마약류관리에관한법률 위반)로 회사원 안모(30)씨를 구속했다. 경찰은 또 인터넷을 통해 GHB를 판매한다고 속이고 돈을 가로챈 혐의(전자금융거래법 위반)로 태국에 체류 중인 정모(42)씨를 수배하고..
2012-02-23
620억원대 마약류 적발…전년보다 220%↑
관세청, ‘2011년 마약류 밀수단속 동향’ 발표…메스암페타민(‘히로뽕’) 67건(18.3kg) ‘으뜸’ 지난해 우리나라로 몰래 들여오려다 걸린 마약류가 약 620억원어치로 2010년보다 220%가 는 것으로 나타났다. 14일 관세청이 발표한 ‘2011년 마약류 밀수단속 동향’에 따르면 지난해 마약밀수단속 건수는 174건, ..
2012-02-23
전주지검, 히로뽕 판매·투약 18명 적발
전주지검 형사2부는 14일 중국에서 밀반입한 히로뽕을 판매·투약한 혐의(마약류 관리에 관한 법률 위반)로 정읍지역 조직폭력배 윤모(35)씨 등 6명을 구속하고 12명을 불구속 입건했다. 윤씨 등은 지난해 12월 중국 산둥성에서 군산항을 통해 히로뽕 25g을 몰래 들여온 뒤 이를 시중에 유통시키고 투약한 혐의를 받고 있..
2012-02-23
두 얼굴 가진 ‘프로포폴’ 각별한 주의 필요
마취제지만 환각성분 포함…전문의 통해 사용돼야 수면마취제이면서 일종의 환각성분인 프로포폴은 각별한 주의가 필요하기 때문에 마취과 전문의를 통해서 사용하는 것이 좋다. 흔히 연예인 마약이라고 알려진 프로포폴은 간단히 말하면 수면마취제로 불면증을 없애고, 피로를 해소시키는 느낌을 줘 불안감을 줄이..
2012-02-23
약물과 알코올에 빠져 신음한 월드스타들
휘트니 휴스턴 사인 밝히려면 1주일 걸려 세계적인 팝스타 휘트니 휴스턴이 11일 돌연 사망하면서 생전 마약과 알코올 중독으로 고생한 유명인사들이 눈길을 끌고 있다. 로이터 통신은 13일 유명한 음악인 가운데 휴스턴처럼 술이나 마약과 싸우다 요절한 인물들이 적지 않다고 소개했다. 휴스턴은 정확한 사인이 밝..
2012-02-23
멕',마약과 전쟁돌입후 최대규모 히로뽕 15t 적발
멕시코 정부가 지난 5년간 군을 동원해 마약 밀매조직과의 전쟁을 벌여온 이래 최대 규모인 15t 이상의 히로뽕(메탐페타민)을 적발했다고 관리들이 8일(현지시간) 밝혔다. 이번 적발은 최근 시냐놀라와 로스 제타스 마약조직이 왕성한 활동을 보이고 있다는 경찰 보고가 있은 가운데 멕시코군이 이날 할리스코주(州)의 ..
2012-02-10
‘충격’ 좀비복싱…마리화나 연기로 사라지나
2007년에도 똑같은 전력으로 6개월 자격정지 선수자격 완전박탈 초강수 제재 전망도 지난 5일(한국시각) UFC 143에서 카를로스 콘딧(28·미국)에 패하고 웰터급 잠정 챔피언 자리를 내줬던 닉 디아즈(29·미국)가 격투기계에서 퇴출 또는 강제 은퇴당할 위기에 처했다. 미국 네바다주 스포츠 협회 관계자는 “UFC ..
2012-02-10
'컬러 풍선' 불면 안 돼!
환각 물질 '초산 에틸' 성분 폐·심장에 손상 입을 수도 판매 금지 제품… 버젓이 팔려 컬러 풍선은 환각 물질인 초산 에틸이 들어 있어 어린이들에게 판매가 금지된 제품이다. /황재성 기자 goodluck@snhk.co.kr 어린이들에게 팔아서는 안 되는 '컬러 풍선'이 초등학교 앞 문구점에서 버젓이 팔리고 있다. ..
2012-02-10
마약 후 모유수유해 아이 죽게 한 비정한 엄마
미국 캘리포니아 주에서 매기 월트맨이라는 여성이 마약을 한 후 모유수유를 통해 의도적으로 자신의 아들을 죽게 한 혐의로 경찰에 체포됐다고 7일(현지시간) 영국 허핑턴 포스트가 보도했다. 매기는 마약을 한 후 모유수유를 하는 게 아이의 생명에 치명적일 수 있다는 것을 알고 있음에도 범행을 저지른 것으로 알려..
2012-02-10
마약 후 모유수유해 아이 죽게 한 비정한 엄마
미국 캘리포니아 주에서 매기 월트맨이라는 여성이 마약을 한 후 모유수유를 통해 의도적으로 자신의 아들을 죽게 한 혐의로 경찰에 체포됐다고 7일(현지시간) 영국 허핑턴 포스트가 보도했다. 매기는 마약을 한 후 모유수유를 하는 게 아이의 생명에 치명적일 수 있다는 것을 알고 있음에도 범행을 저지른 것으로 알려..
2012-02-10
1,,,11121314151617181920,,,324
HOME   |   본부소개   |   본부위치   |   이용 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대표전화 : 063-232-5112~3. 070-4120-5112 / 팩스번호 : 063-287-5119, 문의메일 : 2325112@hanmail.net
본부장 : 서용훈 , 전라북도 전주시 완산구 백제대로 319 전북약사회관 5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