회원가입 비번분실
전체방문 : 85,072
오늘방문 : 6
어제방문 : 10
전체글등록 : 4,688
오늘글등록 : 1
전체답변글 : 37
댓글및쪽글 : 13
---- 캐쉬 저장 실패
'./data/temp/html_cache' 폴더를 '새로 생성'하고 퍼미션 777 지정하십시오.-------

  main news
주요뉴스
작성자 관리자
작성일 2012-04-02 15:27
홈페이지 http://jbdrugfree.nayana.kr
ㆍ추천: 0  ㆍ조회: 2164      
브라질-볼리비아 “코카인 퇴치 軍 합동작전”
브라질과 볼리비아가 국경지역의 코카인 밀거래를 퇴치하기 위한 양국 군 합동작전을 시행할 계획이다.

27일(현지시간) 브라질 외교부에 따르면 양국 군 고위 관계자들은 이날 볼리비아 수도 라파스에 있는 브라질 대사관에서 만나 오는 6월부터 국경지역에서 합동작전을 벌이기로 했다.

'볼브라(Bolbra) 2'로 이름 붙여진 이 작전에서는 양국의 육군 병력과 공군 전투기가 동원돼 국경지역에서 이루어지는 코카인 밀거래 행위를 집중적으로 단속하게 된다.

앞서 셀소 아모링 브라질 국방장관과 루벤 사베드라 볼리비아 국방장관은 지난해 10월 군을 동원한 코카인 퇴치 작전에 합의한 바 있다.

라파스 주재 브라질 대사관은 "볼리비아에서 생산되는 코카인의 60%가 브라질로반입되고, 이 중 상당량이 유럽으로 향하는 것으로 파악된다"고 밝혔다.

브라질과 볼리비아의 국경선은 3100㎞에 달하며, 경비가 허술한 틈을 타 코카인 밀매조직이 활개를 치고 있다.

볼리비아는 코카인 밀거래에 대처하려고 미국 및 브라질과의 협력 강화를 모색하고 있다.

3국은 지난 1월 브라질-볼리비아 국경지역의 코카잎 불법재배 억제를 위한 협력을 내용으로 하는 '삼각협정'을 체결했다. 미국이 인공위성 등 첨단장비를 이용해 코카잎 불법재배 지역을 찾아내고 이를 브라질과 볼리비아 양국의 경찰에 전달해 단속에 나선다는 것이다.

볼리비아에서는 2006년 초 모랄레스 대통령 집권 이래 코카잎 재배 양성화 정책을 취하면서 코카잎 불법재배와 코카인 유통이 급증한 것으로 지적되고 있다.

유엔마약범죄사무소(UNODC) 자료 기준 2010년 말 현재 코카잎 재배면적은 콜롬비아 6만2000㏊, 페루 6만1200㏊, 볼리비아 3만1000㏊ 등이다. 콜롬비아, 페루, 볼리비아는 세계 3대 코카인 생산국이라는 오명을 안고 있다.

디지털뉴스팀

동아일보          2012-03-28
 
본문내용 작성일
'국제택배로 마약 주문판매' 일당 무더기 적발
경남지방경찰청 마약수사대는 28일 중국에서 상품 속에 마약을 넣어 국제택배를 통해 국내에 밀반입해 영남 일대에 판매하고 투약한 마약 사범 53명을 적발했다. 경찰은 이중 밀반입책 이모(43)씨와 국내 공급책 등 23명을 마약류에 관한 법률 위반 혐의로 구속하고 상습투약자 30명을 불구속 입건했다. 또한 히로뽕 28..
2012-04-02
"너도 한대 피워"친구끼리 대마초 피다가 적발
친구끼리 대마초를 피우고 남은 대마초를 개울가에서 기르다 경찰에 덜미를 잡혔다. 서울 강북경찰서는 상습적으로 대마초를 구입해 피우고 재배한 혐의(마약류 관리에 관한 법률 위반)로 우모씨(43)와 진모씨(42) 등 4명을 붙잡았다고 28일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우씨 등은 지난 2010년 7월부터 동네 인근 개천가 등..
2012-04-02
브라질-볼리비아 “코카인 퇴치 軍 합동작전”
브라질과 볼리비아가 국경지역의 코카인 밀거래를 퇴치하기 위한 양국 군 합동작전을 시행할 계획이다. 27일(현지시간) 브라질 외교부에 따르면 양국 군 고위 관계자들은 이날 볼리비아 수도 라파스에 있는 브라질 대사관에서 만나 오는 6월부터 국경지역에서 합동작전을 벌이기로 했다. '볼브라(Bolbra) 2'로 이름 붙..
2012-04-02
시민들에게 약물오남용·유해성 적극 홍보
대전마약퇴치본부, '제4회 중부권 팜 엑스포 캠페인' 대전광역시 마약퇴치운동본부(본부장 정규형, 이하 대전마퇴본부)는 24일~25일약사공론, 서울메쎄 주최하고 대전광역시약사회, 충청북도 약사회, 충청남도 약사회에서 주관한 '제4회 중부권 팜 엑스포'를 기념해 대전컨벤션센터(D C C)에서 마약퇴치 캠페인을 실시했..
2012-04-02
식약청, 2기 식의약 ‘영리더’ 모집
식품의약품안전청은 26일 전국 중·고등학생을 대상으로 ‘제 2기 식의약 영리더’를 모집한다고 밝혔다. 식의약 영리더는 청소년이 주체가 돼 건강에 관한 올바른 인식과 식의약 안전 관리의 중요성을 창의적인 방법으로 또래나 주변인들에게 알리는 체험활동 프로그램이다. 이번에 선발되는 영리더는 ‘나트륨 줄..
2012-04-02
마약 혐의 수배 미군 탈영병 검거
차량을 훔쳐 탈영한 미군이 5개월 만에 무면허로 운전하다가 경찰에 붙잡혔다. 조사결과, 이 탈영병은 마약 혐의로 수배 중인 것으로 드러났다. 경기지방경찰청 제2청은 ‘스파이스’로 불리는 신종 마약을 피운 혐의(마약류 관리에 관한 법률 위반)로 수배 중인 미2사단 소속 탈영병 B(20)씨를 붙잡아 미군 헌병대에..
2012-04-02
급성 알코올 중독 빠진 개 이유 알고보니…
조그마한 강아지가 주인 때문에 알코올 중독에 빠졌다. 갈색 포메라이안 종인 강아지 아흘리에게 보드카를 지나치게 많이 먹인 혐의로 주인 토드 헤럴드 슈라이어(49)씨가 체포됐다고 영국 데일리메일이 지난 22일(현지시간)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검사 결과 아흘리의 혈중 알코올 농도는 0.348%로 일반인의 음주..
2012-04-02
휘트니 휴스턴 사인은 약물중독과 익사
지난달 11일 호텔방에서 갑자기 세상을 뜬 팝 가수 故휘트니 휴스턴(48)의 사인이 마약 중독에 따른 심장마비 후 익사로 결론났다. 자살과 타살 등 여러가지 의혹들이 제기됐지만 결국 사고사로 판명난 것이다. 21일 미국 로스앤젤레스 카운티 검시소는 시신을 부검해보니 휴스턴이 심장 마비의 일종인 `심장 동맥경화`..
2012-04-02
뉴질랜드 클럽, 인형 자판기로 대마초 판매
뉴질랜드의 한 클럽이 자판기를 통해 대마초를 팔다가 최근 발각됐다고 뉴질랜드 뉴스매체 오클랜드나우가 22일(현지시간) 보도했다. 뉴질랜드 오클랜드에 위치한 클럽 ‘더닥토리’에서 최근 대마초 자판기가 발견됐다. 이 자판기는 과자 및 인형 판매기로 위장돼 있었지만, 그동안 1g짜리 대마초 봉지를 16달러에 판매..
2012-04-02
임신 중 메탐페타민 복용해 낳은 신생아, 성장 후 사회적 문제 일으킬 수
임신 중 메탐페타민 복용해 낳은 신생아, 성장 후 사회적 문제 일으킬 수도 있어 국립 보건연구원과 마약남용연구소가 실시한 최신 연구조사에 따르면 임신 중 일명 ‘아이스’로 불리는 메탐페타민을 복용한 산모가 낳은 신생아가 나중에 성장해 강박증세와 우울증 등을 겪으며 사회적 문제를 일으킬 가능성이 높은 것으..
2012-04-02
12345678910,,,325
HOME   |   본부소개   |   본부위치   |   이용 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대표전화 : 063-232-5112~3. 070-4120-5112 / 팩스번호 : 063-287-5119, 문의메일 : 2325112@hanmail.net
본부장 : 서용훈 , 전라북도 전주시 완산구 백제대로 319 전북약사회관 5층